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예산군

지명유래

읍면자료실 지명유래

읍면자료실(지명유래)

종경리(宗敬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협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두촌면의 지역으로서 옛것을 받드는 고을이므로 종경(宗敬)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종경리(宗敬里)라하여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계촌리(桂村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두촌면의 지역으로서 땅이 몹시 질어서 〈진말〉또는 〈계리〉〈계촌〉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개혁때에 상곡리를 병합하여 계촌리(桂村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90여년전 한양에서 채상을 하던 상인들이 이곳을 왕래하면서 살기좋은 마을이라해서 계동이라고 부르게 되어 계촌이라 부르게 되었다)

두곡리(豆谷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두촌면의 지역으로서 큰 들뒤 골짜기가 되므로 〈뒷골〉또는 두촌(豆村)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호동(狐洞)을 병합하여 두곡리(豆谷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신종리(新宗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천안군 신종면의 지역으로서 面이 있었으므로 신종(新宗)이라 하다가 1914년 행정구역 개혁에 따라 상신리(上新里), 하신리(下新里)의 일부를 병합하여 신종리(新宗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이조때에 신종면에 속해있을 때 면의 ?P 망을이라 따라서 신종이라 불렸다)

하평리(下坪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천안군 신종면의 지역으로서 〈신종〉아래 벌판이 되므로 〈아래벌〉또는 〈하평〉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 면천군 배방면의 〈둔곶이〉일부를 병합하여 하평리(下坪里)라해서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신택리(新宅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천안군 신종면의 지역으로서 마을이 점점 생기기 시작함으로 〈새골〉〈신택〉이라 부르던 곳인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에 따라 신종리(新宗里) 일부와 택동(宅洞) 일부를 병합하여 신택리(新宅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용궁리(龍宮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입암면의 지역으로서 1914년 행정구역 개혁에 따라 궁룡리 소사리, 지동, 상룡리, 소지리, 중룡리를 병합하여 〈중룡〉과 〈용궁〉의 이름을 따서 용궁리(龍宮里)라 해서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예림리(禮林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입암면의 지역으로서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송림리, 영산리와 면천군 합북면의 영하리를 병합하여 예림리(禮林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중예리(中禮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입암면의 지역으로서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중촌리(中村里)와 예평리(禮坪里)와 면천군 합북면 영하리와 덕산군 도용면의 포리를 병합하여 〈중촌〉과 〈예평〉의 이름을 따서 중예리(中禮里)라하여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조곡리(鳥谷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입암면의 지역으로서 새(풀)가 많이 있었으므로 〈새실〉 또는 조곡(鳥谷)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점촌리, 중야리, 산촌리를 병합하여 조곡리(鳥谷里)라 해서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별리(別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입암면의 지역으로서 벌판이 되므로 〈벌말〉 또는 〈벌촌〉〈별화리〉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 상별리, 하별리, 상야리, 상리, 신리와 덕산군 장촌면 별리 일부를 별리(別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벌판에 마을이 있다해서 벌말, 별촌이라 불렸다)

오산리(五山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 조선초엽때는 예산현에 속했다가 조선말엽엔 예산군 오원면의 지역으로서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기사리, 산직리, 오지를 일부를 병합하여 오산리(五山里)라 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탄중리(灘中里)

백제때는 오산현에 신라때는 고산현에 고려때는 예산현에 조선초엽에도 예산현에 속했으며 조선말엽엔 예산군 오원면의 지역으로서 옛날에는 큰 바다였으나 지금은 땅이므로 넓은 물가운데 있다해서 탄중(灘中)이라고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에 전탄리, 중리를 병합하여 탄중리(灘中里)라해서 예산군 신암면에 편입되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